매일묵상

매일 묵상

11월30일 고시랑고시랑

작성자
confessing
작성일
2019-11-30 11:35
조회
8
11월30일

“모든 일에 원망(γογγυσμό)과 시비(διαλογισμός)가 없게 하라”(빌 2:14). “원망”으로 번역된 동사 ‘공귀조’(γογγύζω)는 고시랑고시랑 불만을 늘어 놓다, 수군거리다(요6:41), 비방하다(눅5:30)는 뜻을 담고 있습니다. 더 나아가 성경은 공귀조를 멸망의 원인으로 간주하기도 합니다(고전10:10). “시비”로 번역된 ‘디아로기조마이’(διαλογίζομαι)는 앞으로 갔다 뒤로 갔다 하면서 손득을 생각하는, 의심이 많고 이유가 많은 것을 말합니다. 여러분은 모든 일을 행함에 있어 어떤 평가를 받고 있습니까? 뒷짐을 지고 구시렁거리며, 손익 계산만을 하는 그런 사람으로 평가받고 있습니까? 아니면, “어그러지고 거스르는 세상”(15)을 원망과 시비 없이 살아계신 주님만을 신뢰하며 나아가는 삶을 사시는 당신입니까?







人生の猛毒、つぶやき

「何事も、不平や理屈を言わず行いなさい」(ピリピ2:14)。不平と訳されたゴンギュゾー(γογγύζω)は「ぶつぶつ言う」「つぶやき」(ヨハ6:41)を現します。さらに、「不平をいう」ことは滅亡につながる場合もあります(Iコリント10:10)。「理屈」と訳されたディアロギゾマイ(διαλογίζομαι)は「思い巡らす」、「小言を並べる、「行ったり来たりしながら利益を思案する」という意味を持っています。あなたは、何事にもつぶやき、文句ばかり言う人ではありませんか。何事も、不平と理屈を言わず、主を信頼してやりましょう!
전체 24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249
New 12월 11일 십자가 옆에 자리잡기
confessing | 10:09 |
confessing 10:09
248
New 12월 10일 형통의 길
confessing | 10:08 |
confessing 10:08
247
New 12월 9일 '라마적 슬픔'
confessing | 10:07 |
confessing 10:07
246
New 12월 7일 예수 빵집
confessing | 10:06 |
confessing 10:06
245
New 12월6일 '의로운 사람'이란 어떤 사람?
confessing | 2019.12.06 |
confessing 2019.12.06
244
New 12월5일 꿈에서 만나고 싶은 그분!
confessing | 2019.12.05 |
confessing 2019.12.05
243
New 12월4일 삶의 자리에 텐트치는 분
confessing | 2019.12.04 |
confessing 2019.12.04
242
12월3일 완료형의 믿음
confessing | 2019.12.03 |
confessing 2019.12.03
241
12월2일 당신을 불리하게 하는 도그마!
confessing | 2019.12.03 |
confessing 2019.12.03
240
11월30일 고시랑고시랑
confessing | 2019.11.30 |
confessing 2019.11.30
Call Now Button